문재인 대통령 국정 수행 지지율 60%대 유지

더불어민주당이 42%, 통합당은 18%, 정의당 8%, 국민의당 3%, 열린민주당은 5%

이영재 기자

작성 2020.06.12 16:01 수정 2020.06.15 00:31
[사진=한국갤럽]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60%대를 유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갤럽이 12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문 대통령이 대통령으로서의 직무 수행을 잘하고 있다'라는 응답은 지난 조사에서 2%p 떨어진 60%로 나타났다. 긍정평가 이유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처'43%, '전반적으로 잘한다'8%, '복지확대'6%로 평가됐다.

 

반면 '문 대통령이 직무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라는 응답은 지난 조사보다 5%p 오른 32%를 기록했다. 부정평가 이유로 경제·민생문제 해결 부족이 23%, 대북전단 살포 금지와 관련해 북한 관계 치중·친북성향이 18%였다. 또 독단적·일반적·편파적, 전반적으로 부족하다가 각각 7%를 기록했다.

 

정당 지지도에선 더불어민주당이 42%, 통합당은 18%였다. 정의당은 8%, 국민의당 3%, 열린민주당은 5%를 각각 기록했다. 무당층은 2%p 감소한 24%를 나타냈다.

 

이번 여론조사는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전국 18세 이상 남녀 성인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표본 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 응답률은 12%. 그 밖의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www.nesdc.go.kr)를 참고하면 된다.

Copyrights ⓒ 대구북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