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북구 관음동 양지마을 입구 -고속도로 유휴부지 활용한 무료주차장 조성된다

대구 북구청과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와 업무협약 체결

입력시간 : 2019-08-20 14:20:08 , 최종수정 : 2019-08-25 21:32:38, 이영재 기자

 

대구 북구청과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가 지난 19일 오후 3시 구청장실에서 관음동 양지마을 입구 고속도로 유휴부지를 활용한 무료주차장 조성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관음동, 읍내동 지역은 주택 밀집지역으로 그 동안 거주자우선주차제 실시 및 관음 1,2 공영주차장 조성에도 불구하고 주차공간이 부족하여 주차장 추가설치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되고 있었다.

 

이와 관련 지역사회 기여와 사회적 가치실현을 위해 한국도로공사에서 먼저 제안을 했다. 북구청은 한국도로공사로부터 고속도로 유휴부지를 무상으로 임대받아 관음동 양지마을 입구에 약 100면의 주차장을 조성하여 주민들에게 무료로 개방할 예정이다.

 

그동안 해당 지역은 완충녹지가 포함되어 주차장 조성이 불가능하였으나 도시공원 일몰제 적용에 따라 내년 7월에 완충녹지가 해제되면 북구청에서 본격적으로 주차장 조성을 추진할 계획이다.

 

주요 협약 내용은 주차장 조성을 위한 고속도로 유휴부지 무상사용 협조 주차장 설치와 목적에 맞는 공익적 운영 협약서의 효력 및 변경에 관한 사항 기타 양 기관 발전에 필요한 제반 사항 등이다.

 

한편 북구청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관음동·읍내동 일대의 극심한 주차난이 완화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었으며, 앞으로 주택 밀집지역에 공한지와 국공유지를 활용한 주차장을 조성함으로써 주민들의 정주여건을 개선하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Copyrights ⓒ 대구북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