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2021년까지 맞춤형 협동조합 육성 정책 추진한다

협동조합 설립과 활성화 다양한 정책 추진 예정

입력시간 : 2019-05-12 15:49:58 , 최종수정 : 2019-05-20 18:47:36, 이영재 기자
<사람이야기 사회적협동조합>

 

대구시가 올해부터 오는 20121년까지 맞춤형 협동조합 육성 정책을 추진한다.

 

시는 지난 9일 협동조합정책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이같이 결정했다.시는 올해부터 오는 2021년까지 협동조합 930, 일자리 13,000개를 목표로 정책을 추진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시는 2019년 협동조합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맞춤형컨설팅 및 특성화 모델 발굴 사업 전문가 양성사업 네트워크 활성화사업 협동조합 발굴 설립지원 사업 등에 대해 각계 전문가들의 자문과 의견을 수렴하여 협동조합 활성화 정책에 반영할 계획이다.

 

시의 제2차 협동조합 3개년 기본계획에 따르면 2019~2021년까지 협동조합 930, 일자리 13,000개 창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성장기반 조성 및 자생력 강화, 일자리 창출지원, 네트워크 강화, 협동조합 우호환경조성 등 4대 핵심전략 분야에 대한 14개 세부과제를 수립하고 다양한 육성정책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세부실천과제로는 협동조합 설립 및 성장단계별 맞춤형컨설팅 지원사업을 강화할 예정이다. 또한 홍보 및 판로 개척 지원, 업종별 연합회 설립 지원, 교육확대 및 전문 인력 육성, 예비협동조합 설립 지원, 관 협력체계 강화, 대구경북 상생 모델 발굴, 사회적경제 협업화 사업 등을 강화해 나간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와 관련 대구시 관계자는 협동조합을 비롯한 사회적 경제를 새로운 일자리 창출의 장으로 만들어 가겠다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통해 민간 역할을 확대하는 등 복지전달체계를 개선하는 데에도 일조할 수 있도록 사회적 경제 육성정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구시에는 지난해까지 사회적경제조직으로 비영리법인인 사회적협동조합 26개를 포함하여 총659개가 설립되어 일자리 창출, 지역사회 기여 등 긍정적인 사회 경제적 역할을 수행중에 있다.

 

Copyrights ⓒ 대구북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