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북구청, ‘나트륨 줄이기 실천음식점 및 삼삼급식소’ 모집

모집기간은 4월25일까지 북구보건소

입력시간 : 2019-04-02 13:49:54 , 최종수정 : 2019-04-08 22:08:23, 이영재 기자

 

 

대구 북구보건소 (소장 이영희)가 고혈압, 당뇨 등 만성병 발생의 주요 원인이 되는 나트륨 섭취를 줄이고 건강한 외식문화를 만들기 위한 나트륨 줄이기 실천음식점 및 삼삼급식소모집한다.

 

나트륨 줄이기 실천음식점은 10%이상 나트륨을 줄여 1인 분량 나트륨이 1,300mg이하인 메뉴 또는 30%이상 나트륨을 줄인 메뉴를 전체 제공 메뉴의 20%이상 운영하는 음식점이다.

 

또 삼삼급식소는 주 5일 점심을 성인 1회 기준으로 나트륨 함량이 1,300mg이하인 식단을 제공하는 급식소이다.

 

현재 북구보건소에서는 나트륨 줄이기 실천음식점 10개소, 삼삼급식소 4개소가 지정운영되고 있다. 신청업소에는 나트륨 염도측정 장비를 지원하고, 전문기관 컨설팅을 통해 메뉴별 나트륨 저감 조리방법을 제시하고, 위생 물품을 지원하고 있다.

 

모집대상은 영업주가 나트륨 저감 메뉴 보급에 관심과 의지가 강한 북구 내의 일반음식점 및 집단급식소로 북구보건소 위생과로 신청하면 된다. 신청은 오는 425일까지다.

 

한편 북구보건소 관계자는 음식 공급자인 외식업계의 자발적인 나트륨 저감화 참여를 통해 구민의 건강한 식습관 형성에 기여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Copyrights ⓒ 대구북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