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소속 이현주 청주시의원, 2019년도 의정비 인상분 전액 반납

정의당 국회의원도 올해 세비 인상분 전액 반납

입력시간 : 2019-03-19 17:19:47 , 최종수정 : 2019-03-22 17:27:54, 이영재 기자

 

이현주 청주시의원(정의당비례대표)2019년도 의정비 인상분 전액을 반납했다.

 

이 의원은 "의정비 인상을 결정하기 전부터 세비 인상분을 반납하려 했었다. 당시 정의당은 의정비 인상을 반대했었고 반납 결정은 당연한 일이다""정의당 소속 국회의원들이 이미 의정비 인상분을 반납했다. 주민들이 인상 반대를 요구한 만큼 그 뜻에 따랐다"고 반납 배경을 밝혔다.

 

이 의원이 반납한 금액은 지난해 확정된 인상분 761520원이다. 앞서 청주시의회 의정비심의위원회는 지난해 시의원 의정비 중 월정수당을 2.6% 인상하기로 결정했다.

 

한편 청주시의회 사무국은 반납받은 세비를 세외수입으로 처리할 예정이다. 지난 12일 정의당은 올해 국회의원 세비 인상분 1인당 1822820원을 반납키로 결정한 바 있다

Copyrights ⓒ 대구북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