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청, 2019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막올라

2월18일부터 10월 31일까지 9개월간 북구전역에서 진행

입력시간 : 2019-02-20 16:37:28 , 최종수정 : 2019-02-26 08:53:07, 이영재 기자

 

 

대구 북구청은 지난 20일 북구어울아트센터에서 ‘2019년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발대식과 활동교육을 실시했다.

 

올해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은 어르신의 사회활동 참여 기회제공, 소득지원 및 지역사회 공익증진을 위해 실시되는 일자리 창출 사업으로 오는 18일부터 1031일까지 9개월간 북구전역에서 진행된다.

 

참여인원은 2914명으로독거노인과 조손가정, 경증치매노인 등 취약노인을 돌보는 노-노케어에 624지역환경개선, 어린이집도우미, 청소년선도 봉사활동 등 공익형 2366시장형인 학교급식도우미 사업 등에 548명이 배치되어 활동하게 된다.

 

이번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은 국시비 등 총 8532백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되었으며, 근무형태는 13시간, 10(30시간) 근무를 기본으로 하고, 27만원의 활동비를 지급한다. 또한 활동 중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 등에 대비하여 상해보험도 가입되어 있다.

 

한편 북구청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고령화 시대를 맞이하여 근로능력이 있는 어르신들에게 일 할 기회를 제공하여 노후복지 향상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독거노인 고독사’, ‘아동학대’, ‘안전 불감증등 증가하는 사회적 문제를 사전에 예방하는 데도 큰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Copyrights ⓒ 대구북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