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중구 사우나 화재로 2명 사망·50여 명 부상…부상자 늘어

입력시간 : 2019-02-19 10:45:02 , 최종수정 : 2019-02-20 22:27:31, 이영재 기자

 <속보>오늘 오전에 대구 중구 포정동의 한 사우나에서 불이나 2명이 숨지고 50여 명이 부상을 당했다. 부상자는 애초 20여 명으로 알려졌으나 시간이 경과하며 50여 명으로 늘었다.

 

대구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711분경 포정동의 한 건물 사우나 4층 남탕에서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화재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사망자 2명은 불이 난 남탕에 쓰러져 있다가 화재 진압 후 현장에서 소방관들에게 발견돼 병원으로 긴급 이송됐으나 숨을 거뒀다.

 

소방당국은 소방차 등 50여 대를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여 20분 만에 불을 진화했다. 한편 불이 난 곳은 지하 2, 지상 7층 규모로 4층까지는 사우나와 콜라텍, 골프샵, 식당 등 상가가 들어서 있고, 5층부터 7층까지는 주민들이 거주하는 주상복합 건물이다.

 


Copyrights ⓒ 대구북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