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문동 팔달새마을금고, '사랑의 좀도리 운동' 백미 400kg 기탁

입력시간 : 2019-02-15 09:37:05 , 최종수정 : 2019-02-15 09:37:05, 이영재 기자

 

 

북구 관문동에 위치한 팔달새마을금고(이사장 배형만)는 지난 13사랑의 좀도리 운동을 펼쳐 후원받은 백미 10kg 40포를 관문동 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팔달새마을 금고는 지난 9일 제46차 팔달새마을금고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사랑의 좀도리 운동으로 모인 백미를 관내 저소득 주민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관문동 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사랑의 좀도리 운동이란 옛날 우리 어머니들께서 밥 지을 때, 쌀을 미리 한 술씩 덜어내어 부뚜막 단지에 모아두었다가 남을 도왔던 좀도리의 전통적인 십시일반의 정신을 오늘에 되살려 어려운 이웃을 돕자는 사랑 나눔 실천운동이다.

 

배형만 이사장은 새마을금고는 1998년부터 좀도리 운동을 진행하고 있다많은 양의 백미는 아니지만 조합원들과 직원들이 십시일반 모아 마련한 것이니 어려운 주민들에게 우리의 마음이 잘 전달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대구북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