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청 소외된 지역주민 대상 정보화 교육 실시

장애인,기초생활수급자, 65세 이상, 국가유공자 등 정보소외계층 우선 선정

입력시간 : 2019-01-29 08:52:48 , 최종수정 : 2019-02-04 20:52:21, 이영재 기자


북구청(청장 배광식)이 정보화시대에 소외된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북구청 정보화 교육장을 비롯한 대구과학대학교, 대구보건대학교, 대불노인복지관 등 관내 4곳에서 주민 정보화교육을 실시한다.

 

올해는 2월부터 12월까지 주민 접근 편의를 위하여 4개 지역에서 매월 300여명 정도 북구에 거주하고 있는 주민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며, 수강료 및 교재는 무료이다.

 

교육과정은 초급(컴퓨터첫걸음, 인터넷 첫걸음, 한글 문서작성) 중급(인터넷 중급, 한글문서작성 중급, 디카사진꾸미기) 고급(스마트폰활용, 스마트폰 동영상제작)이 있으며, 그밖에도 오피스반(엑셀기초, 파워포인트)과 특별 교육과정으로 어르신정보화과정을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어르신정보화 과정은 2018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대구시가 주관하는 한마음ICT경진대회(어르신 인터넷과거시험)’ 대구지역 예선에서금상을 수상한 바 있다.

 

수강생 모집은 매월 해당 교육과정의 전월 1일부터 교육장별 30명을 모집하며, 신청자는 북구거주 주민이면 가능하다. 교육 대상자 선정은 장애인,기초생활수급자, 65세 이상, 국가유공자 등 정보소외계층을 우선으로 선정하며, 그 외는 선착순으로 선정한다.

 

북구청 관계자는 정보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컴퓨터 기초는 물론이고 인터넷활용, 스마트폰 활용 등 실생활에 필요한 정보화교육을 확대 운영하여 구민의 삶의 품격을 높이는 행복한 북구가 되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청은 지난 99년부터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컴퓨터 기초교육부터 실생활에서 활용 가능한 인터넷 활용, 스마트폰 활용 및 디카 사진 꾸미기 등 수요자의 눈높이에 맞게 다양한 주민 정보화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 오고 있다.

 

 

Copyrights ⓒ 대구북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