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내 유치원·어린이집 금연구역, 시설 경계 10m까지 확대, 적발시 10만원 과태료 부과

입력시간 : 2019-01-16 01:02:03 , 최종수정 : 2019-01-21 22:46:56, 이영재 기자


국민건강증진법이 개정·시행됨에 따라 유치원 및 어린이집 시설 경계로부터 10m 이내까지를 금연구역으로 확대 지정되고 적발 시 1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이번 유치원·어린이집 금연구역 확대지정은 기존 유치원·어린이집의 법정 금연구역이 시설 내부로 한정되어 있어 시설 밖에서 일어나는 간접흡연은 예방하기 힘들다는 한계점을 보완하기 위하여 추진된다.

 

이에 북구보건소는 관내 유치원 76개소, 어린이집 282개소에 금연구역 안내판을 부착하는 등 금연구역을 알리는 홍보활동에 들어갔다. 지정 시행일로부터 3개월간을 계도기간으로 정하여 지도·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계도기간이 끝나는 오는 331일부터 유치원·어린이집 시설경계 10m이내 흡연자 적발 시 1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이영희 북구보건소장은 이번 유치원·어린이집 금연구역 확대지정을 기반으로 생활 속에서 담배연기에 취약한 아동들을 위한 쾌적한 학습 환경 만들기 위해서는 지역주민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담배연기 없는 깨끗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하여 지속적인 흡연예방 캠페인을 실시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Copyrights ⓒ 대구북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